UPDATE : 2024-06-14 17:56 (금)
중국 상해발 크루즈 12일 올해 첫 부산항 입항
중국 상해발 크루즈 12일 올해 첫 부산항 입항
  • 부산취재팀
  • 승인 2024.06.11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블루드림멜로디호(BPA 제공)
블루드림멜로디호(BPA 제공)

 


중국 상해발 크루즈선 블루 드림 멜로디호가 12일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1번 선석)에 입항한다.

11일 부산항만공사(BPA)에 따르면 블루 드림 멜로디호(4만 2000톤, 승객정원 1200명, 길이 202m)는 지난해 8월 중국 정부의 단체관광 허용 조치를 기점으로 부산항에 처음 입항하는 중국발 크루즈선이다.

블루 드림 멜로디호에 승선한 관광객은 중국인 342명, 영국인 3명, 미국인 3명 등 총 352명이다.

이들은 부산에 약 8시간 이상 기항하면서 태종대, 해운대, 남포동(용두산공원), 롯데면세점 등을 돌며 지역관광과 쇼핑을 한 뒤 일본 나가사키, 후쿠오카 등을 거처 중국 상하이로 돌아간다.

부산항에는 올해 연말까지 블루 드림 멜로디호를 시작으로 스펙트럼 오브 더 씨즈호(16만 9000톤, 승객정원 4573명, 길이 321m)와 자오샹이둔호(4만 7000톤, 승객정원 954명, 길이 228m)등이 총 12회 기항할 예정이다.

강준석 BPA 사장은 "중국 관광시장 동향을 주의 깊게 모니터링 하면서 중국인 단체관광에 대비한 유관기관의 합동 마케팅에 적극 참여하고 부산항 크루즈 시설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