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6-14 17:56 (금)
무안 선착장서 SUV 바다 추락…70대 모친·50대 아들 숨져
무안 선착장서 SUV 바다 추락…70대 모친·50대 아들 숨져
  • 호남취재팀
  • 승인 2024.06.10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후 5시 전남 무안군 현경면 홀통 선착장 인근에서 SUV 차량이 바다로 추락해 해경이 탑승자들을 구조하고 있다.(목포해경 제공)2024.6.10/뉴스1
9일 오후 5시 전남 무안군 현경면 홀통 선착장 인근에서 SUV 차량이 바다로 추락해 해경이 탑승자들을 구조하고 있다.(목포해경 제공)2024.6.10/뉴스1

 


전남 무안의 한 선착장에서 SUV가 바다로 추락해 차에 타고 있던 모자가 숨졌다.

10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 5분쯤 무안군 현경면 홀통선착장 인근에서 SUV(탑승자 3명)가 바다로 추락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 사고로 70대 여성과 50대 남성이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숨졌다. 이들은 어머니와 아들 관계다.

차량에 타고 있던 또다른 아들(40대)은 자력으로 탈출했으나 병원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해경은 이들이 해산물을 채취한 뒤 세척하려고 선착장을 찾았다가 사고가 난 것으로 보고 있다. 해경은 목격자 진술과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