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6-20 17:13 (목)
무역협회 "한중일 정상회담 계기로 역내 투자 활성화 기반 강화"
무역협회 "한중일 정상회담 계기로 역내 투자 활성화 기반 강화"
  • 물류산업팀
  • 승인 2024.05.27 16: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진식 한국무역협회 회장. (무협 제공) 2024.3.11/뉴스1
윤진식 한국무역협회 회장. (무협 제공) 2024.3.11/뉴스1

 


한국무역협회는 27일 "한·일·중 3국 정상회담을 계기로 역내 투자가 활성화되고 기술협력과 상호 무역이 확대될 수 있는 기반이 강화된 것을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무협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번 정상회담은 3국 신뢰와 상호협력 의지를 재확인하고 미래지향적인 발전을 위해 매우 시의적절한 것으로 평가한다"며 이렇게 밝혔다.

한·중·일 3국 정상회담은 글로벌 공급망 재편, 통상환경 불확실성 심화, 주요국 정세 불안 등 급변하는 세계 정치·경제 환경으로 인해 역내 공동 발전을 위한 협력 필요성이 어느 때보다 높아진 시점에서 열렸다.

이번 정상회담의 성과에 대한 기대감도 내비쳤다. 무협은 "한·일·중 정상회의 정례화 선언과 3국 FTA 가속화와 공급망 협력 강화, 3국 지식재산 협력 등 산업 교류 및 상호투자 확대 노력 등 이번 정상회담 성과는 3국의 공동번영을 촉진하면서 동북아 안보 안정화를 이끌어 상호 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무협도 금일 공동선언문에 발표된 협력 방안이 구체화돼 3국 경제인 간 교류 확대뿐 아니라 미래세대를 위한 협력이 강화될 수 있도록 여러 방면에서 협력 모델을 창출하고, 제3국 공동진출 확대 등 실질적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