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4 09:54 (금)
4월 수출액, 전년대비 광주 2.2% 줄고 전남 22.5% 늘어
4월 수출액, 전년대비 광주 2.2% 줄고 전남 22.5% 늘어
  • 물류산업팀
  • 승인 2024.05.16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항 컨테이너 부두 전경.(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2024.4.19/뉴스1 ⓒ News1
광양항 컨테이너 부두 전경.(여수광양항만공사 제공)2024.4.19/뉴스1 ⓒ News1

 


올해 4월 광주지역 수출액은 전년대비 2.2%가 줄어든 반면 전남은 22.5% 증가했다.

16일 광주본부세관이 내놓은 4월 광주·전남지역 수출입동향에 따르면 광주지역 4월 수출은 전년동월 대비 2.2% 감소한 13억 9800만 달러, 수입은 2.1% 증가한 5억 3800만 달러를 기록했다. 이에 따른 무역수지는 8억 6000만 달러 흑자를 보였다.

수송장비와 가전제품, 타이어 수출이 각각 3.3%, 0.8%, 7.5% 늘었으나 반도체와 기계류는 7.0%, 11.7% 감소했다.

수입은 반도체와 가전제품이 30.2%, 1.8% 각각 증가한 반면, 기계류는 4.8%, 고무 14.4%, 화공품 20.9% 줄었다.

전남지역 4월 수출은 전년 동월대비 22.5% 증가한 39억 500만 달러, 수입은 32.2% 증가한 36억 800만 달러, 무역수지는 2억 9700만 달러 흑자였다.

수출은 화공품, 석유제품, 수송장비가 각각 18.2%, 36.2%, 147.3% 증가했지만 철강제품과 기계류는 각각 8.4%, 81.1%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수입은 원유와 석탄, 철광, 석유제품, 화공품 모두 늘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