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19 11:02 (일)
"자동차운반선 전기차 화재 막아라"…울산항서 실제상황 가정해 재난훈련 
"자동차운반선 전기차 화재 막아라"…울산항서 실제상황 가정해 재난훈련 
  • 해양안전팀
  • 승인 2024.05.13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울산항만공사
제공 울산항만공사

 

울산항만공사(UPA, 사장 김재균)는 13일 오후 울산본항 6부두 일원에서 해양수산부와 공동 주관으로 ‘2024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시범훈련’을 실시했다.

훈련에는 울산항만공사, 해수부를 비롯해 울산광역시, 울산지방해양수산청, 울산해양경찰서, 남부소방서, 남부경찰서 등 14개 기관과  업․단체, 국민체험단 등 총 200여명이 참여했다.

신종 재난으로 대두되는 자동차 운반선 내 전기차 화재 폭발 사고를 가정해 진행된 이날 훈련은 화재 확산, 선원 고립, 해양오염 등 다양한 위기 발생 상황을 염두하고 대처능력 향상에 초점을 두고 진행됐다. 

특히, 현장훈련과 토론훈련이 동시에 진행돼 상황 단계별 관계 기관과 긴밀한 협업 체계를 구축하고, 화상회의와 재난안전통신망을 활용한 실시간 상황 공유 및 재난 대응으로 현장감 있는 훈련이 됐다. 

UPA 김재균 사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전기차 화재라는 신종 재난 상황에 대비하여 유관기관과의 공조 체계를 점검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다”며, “앞으로도 오늘과 같은 다양한 훈련을 통해 울산항의 재난대응 역량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