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7 22:34 (월)
"안전한 바다 만들기"…해양수산시설 630개소 집중안전점검 실시
"안전한 바다 만들기"…해양수산시설 630개소 집중안전점검 실시
  • 해양안전팀
  • 승인 2024.04.21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 연안여객터미널 ⓒ News1 구윤성 기자
인천 연안여객터미널 ⓒ News1 구윤성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강도형)는 정부·공공기관‧국민 등이 함께 참여하는 안전 캠페인인 '대한민국 안전대전환(4월 22일~6월 21일)' 기간 동안 항만·어항시설, 여객터미널, 여객선 등 해양수산시설 630개소에 대한 집중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집중안전점검에는 공무원 외에 일반 국민과 민간전문가들도 참여해 점검의 신뢰도와 전문성을 높일 예정이다. 또 드론, 특수 카메라 등 첨단장비도 활용해 접근이 어렵거나 위험한 장소도 꼼꼼하게 점검할 계획이다.

여기에 연안여객선의 안전을 세밀하게 살피기 위해 해수부가 지난 3월 위촉한 국민안전감독관도 연안여객선 점검에 참여한다. 국민안전감독관은 항해사, 해상교통관제사, 산업안전분야 전문 자격증 보유자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이들은 서해·남해·동해 권역으로 나눠 여객선의 안전 위해 요소들을 점검할 예정이다.

이 밖에 해양박물관, 국제여객선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며, 국민 참여형 비상대피 훈련, 선박 안전설비 체험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도 운영해 안전의식을 확산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번 점검을 통해 발견된 위험요소는 개선 조치하도록 해 실제 개선 여부를 확인하고, 대규모 보수·보강이 필요한 경우에는 즉각 정밀안전진단을 시행하거나 긴급보수 예산을 투입해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강도형 해수부 장관은 "일상적인 점검에서 벗어나 국민 여러분들과 함께 새로운 시각으로 위험요소들을 면밀히 살필 것"이라며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