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7 16:23 (월)
'경비함정 비리 의혹' 김홍희 전 해양경찰청장 구속 영장
'경비함정 비리 의혹' 김홍희 전 해양경찰청장 구속 영장
  • 해양안전팀
  • 승인 2024.04.20 1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희 전 해양경찰청장이 2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서해 피격 사건 은폐 시도 및 월북몰이 혐의' 관련 재판에 출석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4.21/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김홍희 전 해양경찰청장이 21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에서 열린 '서해 피격 사건 은폐 시도 및 월북몰이 혐의' 관련 재판에 출석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3.4.21/뉴스1 ⓒ News1 유승관 기자

 


경찰이 경비함정 도입 과정에서 뇌물을 챙긴 의혹 받는 김홍희 전 해양경찰청장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경찰청 반부패범죄수사대는 최근 김 전 청장과 전 장비기획과장 A 씨를 뇌물수수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김 전 청장은 직권남용 혐의도 받는다.

김 전 청장은 2020~2021년 해양경찰청장 재직 중 경비함정 도입 과정에서 모 업체로부터 약 3700만 원의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이 있다. A 씨도 2400여만 원의 금품을 수수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해 2월 인천 해양경찰청 본청을 압수수색 한 데 이어, 7월에는 금품을 건넨 업체 본사에 대한 압수수색을 진행한 바 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