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7 16:23 (월)
3월의 관세인에 '반도체 IC칩 밀수출 적발' 한소라 주무관
3월의 관세인에 '반도체 IC칩 밀수출 적발' 한소라 주무관
  • 물류산업팀
  • 승인 2024.04.16 13: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광효 관세청장(앞줄 가운데)이 3월의 관세인 및 업무 분야별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관세청 제공)/뉴스1
고광효 관세청장(앞줄 가운데)이 3월의 관세인 및 업무 분야별 유공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관세청 제공)/뉴스1

 


관세청은 3월의 관세인 및 업무 분야별 유공자와 1분기 핵심가치상 수상자를 선정해 시상했다고 16일 밝혔다.

3월의 관세인에 선정된 한소라 주무관(서울세관)은 118억원 규모의 전략물자 반도체 IC칩을 밀수출하고, 저가의 반도체소자를 고가로 허위신고한 후 허위 송품장을 증빙자료로 밀수출 대금 75억원을 수령한 업체를 적발했다.

고위험 이사물품을 전량 X-레이로 검색해 실탄, 모의총포 등 위해물품을 적발한 유정희 주무관(서울세관)을 ‘통관검사 분야’ 유공자로, 특수관계자간 이전가격을 재산정해 다국적기업의 수정신고(16억원)를 유도하고 세수증대(향후 5년간 총 20억원 증수효과)에 기여한 이원욱 주무관(부산세관)을 ‘심사 분야’ 유공자로 각각 선정했다.

여행자 선별시스템을 개선하고 새로운 선별기준을 개발해 메트암페타민 6.9kg을 적발한 민원경 주무관(인천공항세관)은 ‘마약단속 분야’ 유공자로 선정됐다.

‘일반행정 분야’ 유공자로는 최성원 주무관(인천공항세관), ‘물류감시 분야’ 유공자로는 박승하 주무관(부산세관), ‘권역내 세관 분야’ 유공자로 정지원 주무관(광양세관)을 각각 선정하고, 최이안 주무관(관세청)과 이도건 주무관(인천세관)에게는 관세청장 표창을 수여했다.

1분기 최고의 업무수행팀에게 주어지는 ‘핵심가치상’에는 새롭게 관계기관과 긴밀한 업무수행 지원체계를 구축한 '경제안보 수사활동 지원팀'이 ‘명예긍지 분야’에 선정됐다.

국산 석유제품을 국내에서 블렌딩할 수 있도록 관련 세금 문제와 복잡한 절차를 혁신함으로써 블렌딩 수출시장을 개척하고 연간 1조원 이상의 부가가치 창출에 기여한 '석유 블렌딩 규제혁신팀'이 ‘변화혁신 분야’에 선정됐다.

식약처와 건강위해물품 통합 DB를 구축하고 모바일 활용 검사 기능 개선을 통해 국민안전 보호에 기여한 '위해물품 통합 DB Matrix팀 '이 ‘소통협력 분야’에 선정됐다.

지식재산권 침해물품 반입차단을 위해 합동특별단속 및 유해성 정밀분석을 실시해 카드뮴이 최대 930배가 검출된 금속장신구를 포함한 지식재산권 침해물품 14만여점을 적발한 '지식재산권&국민안전 수호팀'은 ‘책임헌신 분야’에 선정됐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