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6-14 17:56 (금)
DHL코리아·공항공사 제주공항 '유실물 해외배송 서비스' 맞손
DHL코리아·공항공사 제주공항 '유실물 해외배송 서비스' 맞손
  • 물류산업팀
  • 승인 2024.04.16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HL 익스프레스 항공기(DHL코리아 제공)
DHL 익스프레스 항공기(DHL코리아 제공)

 


DHL코리아는 한국공항공사 제주공항과 유실물 해외 배송 서비스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유실물 해외 배송 서비스는 해외로 출국한 고객 유실물을 해외에서 받을 수 있도록 연계하는 서비스다. 평균 2~3일 내 유실물을 받을 수 있다.

이용 절차는 간단하다. 잃어버린 물품을 제주공항 내 유실물 관리 센터에 접수하면 제주공항에서 본인 확인 절차 등을 거쳐 고객과 DHL 전담 서비스 데스크를 연결해 해외 발송 가능 여부를 확인한 후 예상 운임을 안내한다.

고객이 발송 신청서를 작성하면 DHL이 △물품 정보 확인 △포장 △운송장·청구서 작성 △픽업 △통관 등 종합적인 해외 배송서비스를 제공한다.

DHL 코리아 관계자는 "최근 제주를 찾는 글로벌 여행객이 증가함에 따라 유실 건수도 계속 증가해 왔다"며 "해외 출국 고객 경우 배송비·통관 등의 문제로 유실물을 직접 배송 받을 방법이 마땅치 않았는데 이번 업무 제휴로 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지헌 DHL 코리아 대표는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공공기관과 업무 제휴를 추진하겠다"며 "고객의 요구를 충족하는 해외 배송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