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7 16:23 (월)
"어업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지원"…법무부, '인력 지원 TF' 발족
"어업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 지원"…법무부, '인력 지원 TF' 발족
  • 선원정책팀
  • 승인 2024.04.0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재 법무부 장관(우측 넷째)이 8일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관계자들과 '농·어업 외국인력 지원 태스크포스' 현판식을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4.4.8./ⓒ 뉴스1(법무부 제공)
박성재 법무부 장관(우측 넷째)이 8일 농림축산식품부, 해양수산부 관계자들과 '농·어업 외국인력 지원 태스크포스' 현판식을 열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4.4.8./ⓒ 뉴스1(법무부 제공)

 


법무부는 8일 농림축산식품부·해양수산부와 함께 농·어촌 일손 부족 문제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농·어업 외국인력 지원 태스크포스'(지원 TF)를 발족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법무부는 외국인 계절근로자 제도를 총괄하는 부서로, 농·어업 분야 인력 수요 부처인 농식품부, 해수부와 함께 정책 효과를 창출하기 위해 지원 TF를 구성했다.

외국인 계절근로자는 파종기‧수확기 등 계절성이 있어 단기간‧집중적으로 일손이 필요한 농‧어업 분야에 일정 기간 취업한 외국인 노동자를 말한다.

지원 TF는 농·어촌 인력 수요 전망 및 분석 체계를 마련해 정확한 수요에 기반한 외국인력 도입을 지원하고 제도 운용 과정의 문제점을 검토해 점차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박성재 법무부 장관은 이날 현판식에서 "외국인력을 도입할 때 도입 확대에만 초점을 둘 것이 아니라 정확한 수요를 예측할 필요가 있다"면서 "이를 기반으로 내국인 고용침해를 줄이고, 외국인 계절근로자들이 인권침해를 받지 않도록 제도적으로 뒷받침해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