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6 16:07 (화)
여수해경 '광역방제대책본부 도상훈련'…기름 다량유출 상황 대응
여수해경 '광역방제대책본부 도상훈련'…기름 다량유출 상황 대응
  • 호남취재팀
  • 승인 2024.04.03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여수해양경찰서가 3일 해양오염사고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광역방제대책본부 운영 도상훈련'을 실시하고 있다.(여수해경 제공)2024.4.3/뉴스1
전남 여수해양경찰서가 3일 해양오염사고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광역방제대책본부 운영 도상훈련'을 실시하고 있다.(여수해경 제공)2024.4.3/뉴스1

 


전남 여수해양경찰서는 3일 대규모 해양오염사고 대응역량 강화를 위한 '광역방제대책본부 운영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에는 서해지방해양경찰청, 전남도, 여수시 등 7개 기관·단체 50여 명이 함께했다. 훈련은 여수 정박지 인근 해상에서 15만 톤급 유조선과 4000톤급 화물선 충돌에 따른 다량의 기름이 유출되는 상황을 가상으로 진행했다.

광역방제대책본부는 △지속성 기름 50~500㎘, 비지속성 기름 또는 위험·유해물질 300㎘ 이상이 유출되거나 유출될 우려가 있는 경우 △국민의 재산, 해양환경에 현저한 피해를 미치거나, 미칠 우려가 있는 경우 △해양경찰청장이 방제대책본부의 설치가 필요하다고 인정하는 경우 설치된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기름·유해액체물질의 물동량이 많은 여수는 대규모 해양오염 발생 위험도가 높기 때문에 방제 대응 체계가 잘 구축돼야 한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