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6 16:07 (화)
'국제유가 6개월래 최고치' 기록에…해운주 들썩[핫종목]
'국제유가 6개월래 최고치' 기록에…해운주 들썩[핫종목]
  • 해운산업팀
  • 승인 2024.04.03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1의 보도에 따르면, 지정학적 리스크가 부각되면서 국제유가가 6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에 해운주와 정유주가 장 초반 동반 강세다.

3일 오전 9시 52분 흥아해운(003280)은 전날 대비 595원(20.70%) 오른 34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밖에 대한해운(005880)(5.78%) STX그린로지스(465770)(2.65%) HMM(011200)(2.23%) 등 해운주가 강세를 보이고 있다.

같은 시각 흥구석유(024060)(6.97%) GS(078930)(2.09%) 등 정유주도 상승세다.

2일(현지시간) 뉴욕상품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중질유(WTI) 선물은 2.11% 상승한 배럴당 85.48달러에 마감했다. WTI가 85달러를 넘은 것은 지난해 10월 이후 6개월 만에 처음이다.

김지현 키움증권 연구원은 "우크라이나의 러시아 정유소 드론 공격에 이어 이란과 시리아가 미사일로 영사관을 공격한 이스라엘을 비난하면서 홍해를 둘러싼 석유 공급 우려가 부각됐다"고 설명했다.

이에 더해 석유수출국기구(OPEC) 국가 및 비OPEC 산유국으로 이뤄진 OPEC+의 감산 기조가 이어질 것이란 전망도 유가 상승을 부추기고 있다. OPEC+는 3일(현지시간) 개최되는 회의에서 하루 220만 배럴의 생산량을 줄이기로 한 기조를 이어갈 전망이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