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8 11:22 (목)
제주 중소 제조기업 '공동운송·보관'으로 물류비 아낀다
제주 중소 제조기업 '공동운송·보관'으로 물류비 아낀다
  • 물류산업팀
  • 승인 2024.02.09 0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청 (제주도 제공).2022.6.18/뉴스1
제주도청 (제주도 제공).2022.6.18/뉴스1

 


제주도가 물류를 공동으로 처리하는 도내 중소 제조기업의 팔레트(PLT)당 운송료, 창고보관료, 상·하차료를 지원하는 내용의 '2024년 공동물류 지원 사업'을 시행한다고 8일 밝혔다.

도에 따르면 '공동물류 지원 사업'은 주로 1~2PLT 단위 소량의 물류를 이송하면서 높은 물류비 부담을 떠안아야 했던 영세 중소 제조기업들의 물류를 모아 공동으로 운송함으로써 그 비용 절감을 유도하는 것이다.

도는 올해 16억원을 확보해 업체당 제주↔내륙 운송료 월 150만원과 창고 보관료 월 60만원, 건당 상·하차료 6000원을 지원해주기로 했다.

이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도내 중소 제조기업은 제주 공유물류 플랫폼 '모당'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도는 "작년의 경우 물류 공동처리를 통해 개별물류 대비 약 26.6%의 물류비 절감 효과가 확인됐다"며 "또 이용 기업들은 운송료와 창고 보관료, 상·하차료 등 도 지원금을 받아 약 17%의 물류비를 절감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김인영 도 경제활력국장은 "물류는 규모의 경제를 대표하는 분야"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도내 중소 제조기업들이 물류비 부담을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