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9 14:20 (금)
강릉 금진항 인근 해상서 어선끼리 충돌… 50대 선장 숨져
강릉 금진항 인근 해상서 어선끼리 충돌… 50대 선장 숨져
  • 해양안전팀
  • 승인 2024.02.09 0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선박 A호. (동해해경 제공) 2024.2.8/뉴스1
사고 선박 A호. (동해해경 제공) 2024.2.8/뉴스1

 


8일 오전 7시40분쯤 강원도 강릉시 옥계면 금진항 인근 해상에서 5.6톤급 어선 A호와 21톤급 B호가 충돌하는 사고가 났다.

동해해경은 이날 '어선 충돌로 인근 어선이 예인 입항 중'이란 신고를 접수한 뒤 인근 해역의 경비함정과 연안 구조정, 특수구조대 등을 급파했다.

사고가 난 두 어선은 주변에 있던 어선에 예인돼 금진항으로 입항했다.

이런 가운데 A호 선장 C씨(59)가 사고 당시 충돌에 따른 충격으로 크게 다쳐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숨졌다.

해경은 C씨의 부상 과정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A·B호 승선원들을 상대로 조사할 계획이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선박 충돌 사고가 난 B호. (동해해경 제공) 2024.2.8/뉴스1
선박 충돌 사고가 난 B호. (동해해경 제공) 2024.2.8/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