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3-01 22:58 (금)
서영교 부안해경서장, 설 연휴 앞두고 연안항로 안전점검
서영교 부안해경서장, 설 연휴 앞두고 연안항로 안전점검
  • 해양안전팀
  • 승인 2024.02.09 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영교 부안해경서장(가운데)이 격포항 여객선 터미널을 방문해 운황관리시스템을 살피고 있다.(부안해경 제공)2024.2.8/뉴스1
서영교 부안해경서장(가운데)이 격포항 여객선 터미널을 방문해 운황관리시스템을 살피고 있다.(부안해경 제공)2024.2.8/뉴스1

 


전북 부안해양경찰서는 설 명절연휴를 앞두고 다중이용선박 이용객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연안항로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8일 밝혔다.

서영교 부안해경서장은 위도파출소 경찰관과 합동으로 파출소 연안구조정(S-100)을 타고 다중이용선박이 자주 다니는 위도~왕등도 인근 해역의 치안현장 및 연안항로를 집중 순찰했다.

또 격포 여객선 터미널을 방문하고 운항관리자에게 설 연휴기간 철저한 출항 전 사전 점검으로 안전사고 예방 등 여객선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서 서장은 격포항에서 출항해 위도로 입항하는 여객선에 직접 탑승하고 격포~위도 항로 안전관리 현황도 점검했다.

서영교 서장은 “설 연휴기간 도서지역을 찾는 귀성객과 관광객이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해양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