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6 17:10 (화)
부산 영도 물양장 예인선 불…60대 선원 경상
부산 영도 물양장 예인선 불…60대 선원 경상
  • 부산취재팀
  • 승인 2024.02.09 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오전 10시 50분 영도구 대평동 접안시설에 정박하던 예인선에서 불이 났다.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8일 오전 10시 50분 영도구 대평동 접안시설에 정박하던 예인선에서 불이 났다. (부산소방재난본부 제공)

 


 8일 오전 10시 32분께 부산시 영도구 대평동 접안시설에 정박한 예인선(91톤)에서 불이 났다.

이 불은 선실 등 일부를 태우고 소방서 추산 110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를 내고 9분만에 꺼졌다. 당시 60대 선원 A씨가 자체 진화 중 왼쪽 손등에 경미한 화상을 입었다.

소방은 전열기구(난로)가 가연물질이 닿으면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뉴스1에서 제공하는 기사입니다 >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