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2-28 21:40 (수)
김동영 의원 "경기평택항만공사 경영개선 및 비정규직 고용안정성 확보하라"
김동영 의원 "경기평택항만공사 경영개선 및 비정규직 고용안정성 확보하라"
  • 항만산업팀
  • 승인 2023.11.16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김동영 의원(더불어민주당, 남양주4)은 지난 14일 경기평택항만공사를 상대로 한 경기도의회 행정사무감사에서 경기평택항만공사의 경영실적 개선과 비정규직의 고용안정성 증대 방안, 해양홍보선의 개선을 주문했다.

김동영 의원은 “경기평택항만공사의 행정안전부 경영평가 실적은 3년 연속 ‘다 등급’이며, 2022년 대행사업 운영에 있어 지출비용이 수입보다 컸고 2023년엔 대행사업의 수입과 지출 비용이 비슷해 사업의 수익률을 제고할 수 있는 방안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정규직 현원 대비 비정규직 현원 비율이 높다고 지적하며(23.9. 기준 정규직 58명, 비정규직 35명), “경기해양안전체험관 관리운영 사업과 경기바다관광해양레저활성화사업처럼 수탁사업이지만 장기적·지속적으로 운영하는 사업은 수탁사업이 아닌 지속사업으로 분류해 비정규직을 정규직화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비정규직의 고용안정성 증대를 위한 정규직화를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평택항 항만안내선 이용객이 전년 1832명 대비 올해 9월 기준 2163명으로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평택항은 경기도를 대표하는 유일한 항만으로 평택항만이미지 제고를 위해 항만안내선 운영 사업을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기획하고 적극적인 투자가 필요하다”고 제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