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8 11:22 (목)
음주측정 거부 예인선 적발했는데…대체 투입한 예인선은 좌주
음주측정 거부 예인선 적발했는데…대체 투입한 예인선은 좌주
  • 해양안전팀
  • 승인 2023.11.03 15: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목포해경
제공 목포해경

해경이 음주측정을 거부한 예인선을 대신해 동원한 다른 예인선이 부선과 좌주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에 따르면, 오전 6시 8분께 목포광역해상교통관제센터(VTS)로부터 음주운항이 의심되는 선박이 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해경은 연안구조정을 이용해 선박 A호(부선, 공선)를 예인 중이던 B호(43톤, 예인선, 완도선적, 2명)에 정선명령을 지시하고 승선해 선장 C씨(70대)를 상대로 음주측정을 시도(10분 간격으로 3회)했으나 거부당했다.

해경은 관련법규에 의해 B호 선박을 음주측정 거부로 적발한 이후, 부선 A호와 예선 B호를 예인하기 위해 즉시 선박 D호(50톤, 예인선, 부산선적, 2명)를 동원했다.

하지만, 이날 오전 9시 4분께 A호와 B호를 예인하던 D호가 이들 선박을 예인하던 중 A호과 함께 저수심으로 인해 좌주되는 사고를 당했다.

해경은 좌주사고 현장 상황 파악 결과 인명 및 선박 등 물적 피해가 없음을 확인하고 사고 주변 해역 안전관리를 실시했다.

좌주선박(A호, D호)은 이날 오전 11시 34분께 물때에 맞춰 자력 이주 후 B호와 함께 금호 모래부두에 무사히 입항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