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2-23 17:00 (금)
한국해양진흥공사, '케미컬선 시장 동향 및 전망' 보고서 발간
한국해양진흥공사, '케미컬선 시장 동향 및 전망' 보고서 발간
  • 부산취재팀
  • 승인 2023.09.06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한국해양진흥공사
제공 한국해양진흥공사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김양수)는 지난 5일 케미컬선 시장에 대한 수급 분석과 중단기 시황 전망을 담은 '케미컬선 시장 동향 및 전망'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세계 경기 둔화 우려 증대,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 등 외부 환경에 따른 주요 화물별 수요 변화 및 지역별 거래 동향과 함께 신조선 발주를 포함한 선대 규모 변화와 중단기 시황 전망을 제공하고 있다.

보고서에 따르면 최근 케미컬선 시장은 해상 물동량 자체는 크게 증가하지 않았으나 석유제품선(Product Tanker) 시장 강세로 인해 선적 화물을 석유화학제품(Chemical)에서 석유제품(Clean Petroleum Product)으로 전환하는 선박이 증가하며 선박 실질 공급이 감소하는 효과 등으로 시장 강세 기조를 유지하는 것으로 나타난다.  

다만 중국의 석유화학제품 자체 생산능력 확대는 동북아 역내 물동량 위축을 야기하고 있으며 화물 확보 경쟁 심화로 인해 운항 채산성이 악화될 가능성이 커지는 것으로 분석되는 만큼 특히 중국 시장에 대한 의존도가 높은 국내 선사들은 선박 대형화 추세 등을 고려하여 장거리 수송(Long haul) 등 신규 시장 진출 전략 수립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2026년 이후 선박 공급 증가폭이 확대되고 석유제품 수송 수요가 둔화되며 케미컬선 시장에 대한 하방압력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해운업계의 지속적인 관찰과 능동적인 대응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공사 이석주 해운정보팀장은 “중국의 파라자일렌 생산설비 확충 등 유기화합물에 대한 자체 생산능력이 계속 커짐에 따라 동북아 역내 케미컬선 시장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른 국내 선사들의 시장정보 수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케미컬선 시장 분석보고서를 발간했다”고 말했다.

한편, '케미컬선 시장 동향 및 전망'을 포함한 공사 발간 보고서는 공사 해운정보서비스 홈페이지(kobc.or.kr/ebz/shippinginfo) 및 카카오톡 ‘한국해양진흥공사’ 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