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8 11:22 (목)
우탑건설 컨소시엄, 335억 규모 군산내항 침수시설공사 시공
우탑건설 컨소시엄, 335억 규모 군산내항 침수시설공사 시공
  • 항만산업팀
  • 승인 2023.06.2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해양수산부
제공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는 침수 등 재해로부터 지역주민을 보호하기 위해 6월 22일부터 ‘군산내항 폭풍해일 침수방지공사’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기후변화에 대비하여 외곽 및 방재시설을 보강하는 ‘재해취약지구 정비계획(2011~2030)’을 추진 중이다.

이 계획에 따라 군산내항 재해 취약구간을 정비하기 위해 이번 공사를 진행한다. 이번 정비사업은 지난해 기본 및 실시설계를 마쳤으며, 올해 3월 공고를 통해 선정된 우탑건설(주) 등 3개사 컨소시엄이 시공을 맡는다. 

이번 공사에서는 2025년까지 총 335억 원을 투입하여 동백대교 남단부터 총 1.5km 길이의 구간에 투명 방호벽, 승강식 방호벽, 차수판 등 다양한 재해방지시설을 설치한다. 

이중 군산내항 호안 구간은 석축을 원형 복구하면서 침수방지기능이 있는 방재언덕을 조성하여 약 1만5000㎡의 상부 부지를 친수공원으로 만들고, 일부 구간에는 보행 전망데크를 마련하여 지역주민과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바다를 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조승환 해수부 장관은 “군산내항은 근대문화유산과 항만이 공존하는 지역명소로, 이번 공사를 통해 재해로부터 지역주민을 보호함과 동시에 관광 인프라를 확충하여 지역경제에도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