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5-24 09:54 (금)
전남 고흥에 9번째 귀어학교 들어선다
전남 고흥에 9번째 귀어학교 들어선다
  • 해양정책팀
  • 승인 2023.06.01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귀어학교 전경
경기도귀어학교 전경

 

해양수산부는 9번째 귀어학교 선정 대상지로 ‘전라남도 고흥군’을 선정하였다.

전라남도는 2018년부터 전국에서 가장 많이 귀어를 하는 지역으로, 강진군에 이어 두 번째 귀어학교가 고흥군에 문을 열게 되었다. 해양수산부의 지원을 받아 2024년 하반기에 설립될 고흥군 귀어학교는 연간 100여 명의 이수생 배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귀어학교가 문을 열면, 전남 지역의 귀어 희망자들은 약 5주간 어선어업, 양식어업 등과 관련된 이론, 기술 및 현장실습 교육을 받게 된다. 특히, 고흥군은 현재 운영 중인 귀농귀촌 행복학교와 귀어학교를 연계하여 운영할 예정으로, 귀어인들이 금어기 등 어업활동을 하지 않을 때는 귀농교육을 바탕으로 농업 소득까지 확보하여 안정적인 소득 창출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조승환 해수부 장관은 “귀어학교를 통해 현장 중심의 어업교육과 주민들과의 소통이 활발히 이루어져 귀어가 더욱 활성화되고 어촌 정착률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귀어귀촌을 원하는 사람들이 어촌에서 살아가는 데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다양한 귀어귀촌사업과 연계하여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국적으로 매년 약 1천여 명이 귀어하고 있으며, 해양수산부는 귀어귀촌에 필요한 교육, 상담을 종합적으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어업창업과 주택 구입에 필요한 자금을 저금리로 1인당 최대 3.75억 원까지 융자 지원하고, 40세 미만의 청년어업인에게는 창업 초기 발생할 수 있는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어업창업 후 3년 동안 매월 최대 110만 원의 정착자금도 지급한다.
9번째 귀어학교, 전라남도 고흥에 문 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