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2 18:41 (금)
한국해양대 실습선 원양항해 출항식 3년만에 개최
한국해양대 실습선 원양항해 출항식 3년만에 개최
  • 부산취재팀
  • 승인 2023.05.25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공 한국해양대
제공 한국해양대

 

한국해양대학교(총장 도덕희)는 지난 17일 한바다호 앞 부두에서 ‘2023학년 1학기 실습선 원양항해 실습 출항식’을 3년만에 개최했다고 밝혔다.

원양항해 실습은 강의실에서 습득한 이론을 바탕으로 이를 실무에 적용, 다양한 실습으로 해양수산분야 차세대 리더로 성장할 기회를 가질 수 있는 시간으로 평가된다. 

이번 출항식은 실습생들의 안전한 운항과 수준 높은 교육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출항식을 시작으로 한국해양대 해사대학 실습생들은 최대 3주 일정으로 전 세계 곳곳을 항해하는 원양항해를 진행한다. 한나라호는 부산에서 출발, 하코다테(일본), 오사카(일본), 부산 순서의 일정으로, 한바다호는 부산-나하(일본)-동경(일본)-부산의 경로로 실시한다.

이날 열린 행사에는 도덕희 총장을 비롯해 대내외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개식에 이어 ▲국민의례 ▲운항명령서 전달 ▲내외빈 축사 ▲실습선 선장 답례사 ▲폐회 ▲실습생 승선 및 출항 등 순서로 진행했다. 자리에는 해사대학 재학 선후배뿐만 아니라 졸업 동문도 다수 참여하며 안전한 실습을 기원했다.

도덕희 한국해양대 총장은 “원양항해 실습은 고급 해기사로의 자질을 연마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며 “바다에서 많은 지혜와 경험을 쌓을 수 있도록 노력해주기 바라며, 무엇보다 안전한 원양항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해양대는 아시아 최대 규모 실습선 ‘한나라호’(9196톤)와 6686톤 규모 ‘한바다호’ 등 2척의 실습선을 보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