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4-04-16 16:07 (화)
동원산업, 자기주식 350만주 소각 결정…주주가치 제고 위해
동원산업, 자기주식 350만주 소각 결정…주주가치 제고 위해
  • 수산산업팀
  • 승인 2023.05.13 0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원그룹의 사업 지주사인 동원산업이 대규모 자기주식 소각을 통해 주주가치 제고에 나선다.
 
동원산업은 12일 이사회를 열고 자기주식 보통주 350만주를 소각하기로 결의했다. 지난 11일 종가기준 약 1636억원으로, 전체 발행주식수 대비 7% 규모다. 소각 기준일은 8월 1일이다.
 
이번 자기주식 소각 결정으로 동원산업의 총 발행주식 수는 4998만2665주에서 4648만2665주로 줄어들게 된다.
 
또한 동원산업은 이날 공시를 통해 이번 소각되는 350만주를 포함한 자기주식 1395만9990주 전량(전체 발행주식수 대비 27.9%)을 향후 5년 이내에 단계적으로 소각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동원산업은 지난해 합병 과정에서 약속한 주주가치 제고 및 자본시장과의 활발한 소통을 실현하기 위해 자기주식 소각을 결정했다며, 향후 신사업 투자에도 적극 나서며 주주가치를 지속적으로 증대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었다.
 
동원산업은 다음달 28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해 해당 의안을 표결에 부친 후 7월 31일까지 채권자 이의제출기간을 거친다. 변경된 신주는 8월 17일 상장 예정이다. 일반 주주의 소유주식수 변동은 없으므로 구주권 제출 및 신주권 교부 절차는 없다.
 
한편, 동원산업은 이번 자기주식 소각에 앞서 지난달 보통주 1주당 1100원씩(시가 배당률 2,10%) 총 397억원이 넘는 창사 이래 최대 규모의 배당을 집행했다. 또한 지난해 11월에는 액면가를 5000원에서 1000원으로 낮추는 액면분할을 통해 투자자의 접근성을 확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