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02 17:49 (금)
무협, 중소 수출기업 유럽 화물 보관 지원한다
무협, 중소 수출기업 유럽 화물 보관 지원한다
  • 물류산업팀
  • 승인 2022.11.17 18: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무역협회(KITA, 회장 구자열)는 포스코플로우(사장 김광수)와 협력해 11월 14일부터 ‘해외 물류센터 공동보관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본 사업으로 무역협회는 국내 중소기업들이 동유럽 해상운송 관문인 슬로베니아 코퍼항과 서유럽 물류 허브인 벨기에 앤트워프항 물류센터에 일반비용 대비 경쟁력 있는 수준의 비용으로 화물을 보관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아울러, 현지 통관, 하역, 보관, 내륙운송 및 물류 컨설팅까지 물류 프로세스 전 과정을 맞춤 지원하는 ‘풀필먼트’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협회는 포스코와 협력해 물류대란으로 수출화물 선복 확보가 어려운 중소기업에 포스코 배선 선박의 유휴공간을 제공해 약 45만톤의 화물 해상 운송을 지원하고 있다.

무역협회 회원지원본부 김병유 상무는 “대기업의 우수한 해외 인프라를 중소기업과 공유하여 상생발전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지원사업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면서, “코로나로 촉발된 글로벌 물류대란으로 인한 선복 확보난, 높은 운임 이외에도 중소기업이 겪고 있는 물류 고충을 해결해 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해외 물류센터 공동보관 지원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11월 중 무역협회 홈페이지(www.kita.net)에 게재될 예정이며, 무역협회 '화물예약데스크'(02-6000-5754)를 통해 유선 상담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