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02 17:49 (금)
인천항 온라인 임시출입증 발급시스템 정식 운영
인천항 온라인 임시출입증 발급시스템 정식 운영
  • 항만산업팀
  • 승인 2022.11.17 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항만공사(www.icpa.or.kr, 사장 최준욱)는 국내 항만 최초로 도입한 인천항 임시출입증 온라인 발급시스템 시범운영을 마치고 정식으로 운영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IPA에 따르면, 시스템 도입 전 인천 내항 출입 시에는 내항 3정문 출입증발급센터를 방문해 수기로 출입신청서를 작성하고 안전 동영상을 시청해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이에 IPA는 신속한 출입증 발급과 이용자의 편의 증대를 위해 올해 1월부터 8월까지 해당 시스템을 구축했으며, 인천 내항 일부 입주기업을 대상으로 시범운영을 통해 미흡한 점을 보완했다.

그 결과 출입증 발급 시간이 1건 당 평균 20분에서 5분으로 단축되어 이용자의 현장 대기시간이 짧아졌으며, 내항 3정문 앞 출입증 발급 대기 차량 주차공간의 혼잡도 역시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인천내항부두운영주식회사(IPOC) 관계자는 “대기 시간이 크게 감소해 고객과 화물차가 출입증 발급을 위해 인천 내항 3정문 앞에 줄 서는 모습을 찾아보기 어려워졌다”고 말했다.

공사 김종길 운영부문 부사장은 “온라인 출입 신청 시스템으로 대기시간과 혼잡도가 줄어 물류흐름 개선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며 “항만운영에 필요한 각종 절차를 인터넷과 모바일을 통해 손쉽게 처리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임시출입증은 인터넷 또는 모바일(https://smart.icpa.or.kr/tpss)을 통해 신청 가능하며, 방문하고자 하는 기업의 승인결과를 문자메시지로 확인한 후 내항 3정문 출입증발급센터에서 현장 발급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