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2-02 17:49 (금)
KR, 8000만톤 달성 기념 기자 간담회 개최
KR, 8000만톤 달성 기념 기자 간담회 개최
  • 해운산업팀
  • 승인 2022.11.10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선급(KR, 회장 이형철)은 11월 10일 집계 기준으로 8012만톤을 기록하며, 사상 최초로 등록톤수 8000만톤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8000만톤 달성은 1962년 KR에 4875톤(2척)이 최초로 등록된 이래 창립 62년만에 달성한 성과이다. 뿐만 아니라 2020년 7000만톤 달성 이후, 2.5년이라는 짧은 기간 동안 1000만톤이 증가하며 올해 연말 목표인 8000만톤을 조기 달성하는 기록도 세웠다.   

KR은 지난 2019년 1억만톤 달성 목표를 담은 'VISION 2025' 발표 이후, 최근 3년간 약 5.72%의 등록선대 성장률을 기록하며 이전 보다 약 4.8배 높은 성장세를 보여왔다. 

등록선대 증가를 견인한 주요한 배경에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컨테이너선과 같은 신조 선박과 해외선주로부터 현존선 유치 등 적극적인 영업활동으로 인한 영업실적 호조가 큰 역할을 했다. 

이밖에도 △등록선대 안전 제고 노력 △검사시스템 디지털화 △미래 기술 확보 및 기술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고객 편의성은 확대하고 높은 기술력은 입증하며 고객들의 신뢰를 받아왔다. 

이형철 KR 회장은 “8000만톤 달성은 KR의 헌신적인 고객 서비스와 적극적인 영업활동에 대해 고객들이 신뢰를 보내준 덕분”이며, “모든 임직원들의 노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선주, 조선소와의 공고한 협력관계가 있었기에 가능했다”고 밝히며 그간의 지지와 성원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한편 KR은 8000만톤 달성 시점 등록선박인 HMM의 G. FUTURE 선박에 기념패를 수여하고, 해당 선박과 선원의 안전한 항해를 기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