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0-03 06:56 (월)
韓-태국 관세당국, 합동단속으로 필로폰 22kg·야바 29만정 적발
韓-태국 관세당국, 합동단속으로 필로폰 22kg·야바 29만정 적발
  • 노컷뉴스
  • 승인 2022.09.20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관세청, 태국 관세총국과 4개월간 마약 합동단속 '사이렌' 실시
35건 적발로 단속 직전 4개월보다 3~8배 적발 성과 거둬
초콜릿에 숨겼다가 적발된 야바. 관세청 제공
초콜릿에 숨겼다가 적발된 야바. 관세청 제공

관세청은 4개월 간 태국 관세총국과 합동 단속에 나선 결과 필로폰 22㎏과 야바 29만정 등 35건의 불법 마약류를 적발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20일 밝혔다.
 
'사이렌'(SIREN)으로 명명된 이번 합동단속 작전은 올해 5월 2일부터 8월 31일까지 태국 관세총국과 태국 수완나품 공항에 통제본부를 설치해 운영됐다.
 
관세청은 지난해 필로폰 밀수 적발 결과 태국이 건수(60건)와 마약사범수(888명)에서 가장 많았고, 중량 또한 41㎏으로 3번째로 높게 나타난 점을 고려, 태국 관세총국에 합동단속을 제안했다.
 
양국 당국은 이번 작전을 통해 태국에서 국내로 밀반입하려던 필로폰 약 22㎏과 야바(YABA) 약 29만정 등 불법 마약류 35건을 적발했다.
 
야바는 필로폰과 카페인을 혼합해 복용하기 쉽도록 정제하거나 캡슐로 만든 메트암페타민을 가리킨다.
 
한국 반입단계에서 25건을 적발해 필로폰 19㎏ 야바 21만정, MDMA(메틸렌디옥시 메스암페타민, 엑스터시) 479정을, 태국 반출단계에서 10건을 적발해 필로폰 3㎏, 야바 8만정을 각각 압수했다.
 
이같은 성과는 작전 시행 직전 4개월 동안의 실적이 적발 건수 11건, 적발 중량 필로폰 8㎏, 야바 3만6천정인 점을 고려했을 때 건수는 3배, 적발 중량은 3~8배가량 높은 수준이다.
 
밀수경로는 국제우편이 29건으로 83%를 차지했으며, 특송화물이 4건으로 11%, 항공 여행자 휴대품이 2건, 6%로 나타났다.
 
관세청은 국제우편이 특송화물보다 운송비용이 저렴하고, 송·수하인 정보 또한 불명확해 추적이 어려운 점을 활용한 것으로 분석했다.
 
윤태식 관세청장은 이날부터 이틀 동안 서울에서 열리는 SIREN 성과평가 세미나에서 "마약류 공급지-소비지 관세당국 간 합동단속이 마약류 밀수 예방·차단을 위한 효과적인 수단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향후 관세청은 마약류 주요 공급지역에 있는 국가들과 양자 간 합동단속을 확대하고, 국내·외 유관기관과의 공조체계를 강화하는 한편, 마약단속 수사 인력·조직 및 마약탐지기 등 첨단장비를 보강해 나감으로써 마약류 밀수에 강력히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CBS노컷뉴스 이준규 기자 findlove@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중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