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0-03 06:56 (월)
한진평택컨테이너터미널㈜, 평택-일본 신규항로 서비스 개시
한진평택컨테이너터미널㈜, 평택-일본 신규항로 서비스 개시
  • 항만산업팀
  • 승인 2022.09.17 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진평택컨테이너터미널㈜, 평택항 개항 이래 평택과 일본 잇는 첫 신규항로 서비스 개시

평택-일본 신규항로 서비스는 일본 오사카와 나고야를 경유해 평택항으로 이어지는 경로
평택항이 국제무역항으로서 위상과 물류 편의성을 높이는데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한진평택컨테이너터미널㈜(이하, PCTC)이 경기도 평택항과 일본 동안의 주요 항만을 잇는 신규항로 서비스를 개시하여 16일 평택항 한진평택컨테이너터미널㈜에서 취항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 겸 한국항만물류협회장, 팬스타그룹 김현겸 회장, 평택시의회 유승영 의장, 평택시청 손정호 기획항만경제실장, 평택해양경찰서 서정원 서장, 평택해양수산청 조규동 항만물류과장, 경기평택항만공사 황두건 본부장 등 주요 관계자가 참석했다.

일본 오사카와 나고야를 경유해 평택항으로 이어지는 경로인 평택-일본간 신규항로 서비스는 평택항 개항 이래 평택항과 일본을 잇는 첫 번째 정기 화물선으로 컨테이너 264TEU를 실을 수 있는 1만 3,680t급의 팬스타라인닷컴 팬스타지니호가 이번 신규항로를 운항한다.

평택-일본간 신규항로 지난 14일 일본 오사카항에서 첫 출항해 16일 평택항에 입항한 뒤 17일 출항할 예정이다.

현재 PCTC는 중국, 베트남, 태국 등 총 11개 항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지난해 물동량은 전년대비 13% 증가한 52만 TEU를 취급하였으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 신규항로 서비스 개시로 경기 남부권과 아시아를 잇는 항로 다양성을 확대해 평택항이 국제무역항으로서 위상과 경기남부권 기업들의 물류 편의성을 높이는데 일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PCTC 관계자는 “평택-일본 간 신규항로의 물동량이 지속적으로 증대할 수 있도록 안정적인 컨테이너 서비스 운영에 집중하고, 선사 및 평택항을 비롯해 고객 모두 신규 부가가치를 지속적으로 창출할 수 있는 신규항로 서비스를 더욱 다양화하여 평택항 이용고객 확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큰 도움이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