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10-03 06:56 (월)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다이빙 명소' 강릉 해중공원 안전 관리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다이빙 명소' 강릉 해중공원 안전 관리
  • 노컷뉴스
  • 승인 2022.09.13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요약
13일~15일 구조 잠수 훈련 실시
아무르불가사리 퇴치 활동 병행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동해해양특수구조대는 13일 강릉시와 함께 해중공원을 방문하는 다이버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한 잠수 훈련을 실시했다. 강릉시 제공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동해해양특수구조대는 13일 강릉시와 함께 해중공원을 방문하는 다이버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한 잠수 훈련을 실시했다. 강릉시 제공
중앙해양특수구조단이 국내 '렉(Wreck) 다이빙' 명소로 주목받고 있는 강원 강릉시 해중공원 안전관리에 나섰다.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동해해양특수구조대는 13일 강릉시와 함께 해중공원을 방문하는 다이버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한 잠수 훈련을 실시했다.
 
중앙해양특수구조단은 해양경찰청 직속 기관으로 하위부서로 동해·서해해양특수구조대가 있다. 이날부터 3일간 진행되는 이번 훈련에서는 다이버가 물 밖으로 나오지 않는 상황, 선박과의 충돌사고 상황을 가정한 실전형 구조 훈련을 시행할 예정이다.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동해해양특수구조대는 13일 강릉시와 함께 해중공원을 방문하는 다이버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한 잠수 훈련을 실시했다. 강릉시 제공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동해해양특수구조대는 13일 강릉시와 함께 해중공원을 방문하는 다이버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한 구조를 위한 잠수 훈련을 실시했다. 강릉시 제공
또한 해중공원 내 지형과 조형물(폐선박 등) 인근 위험 요소를 파악하고 제거해 다이버 안전사고를 예방하는 한편, 해양 생태계 교란 생물 중 하나인 아무르불가사리 퇴치 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강릉 해중공원은 강릉시가 동해안 해양레저관광 거점해역 육성을 위해 사근진 해안에서 3km가량 떨어진 바닷속에 폐선박, 장갑차 등 다양한 해중경관시설로 조성한 렉(Wreck) 다이빙 명소이다. 렉 다이빙은 난파선이나 추락한 비행기 잔해 등을 탐험하며 즐기는 다이빙이다

중앙해양특수구조단 관계자는 "강릉 해중공원을 찾는 다이버들이 안전하게 레저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강릉시와 협조해 안전관리를 지속적으로 시행하겠다"며 "앞으로도 안전사고 다발 지역에서의 현장 훈련을 통해 임무 수행역량을 높여 나가겠다"고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 이메일 : jebo@cbs.co.kr
  • 카카오톡 : @노컷뉴스
  • 사이트 : https://url.kr/b71afn

강원영동CBS 전영래 기자 jgamja@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Tag
#영동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