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6-24 11:05 (금)
중부해경청, 사회적약자 인권침해 특별단속 실시
중부해경청, 사회적약자 인권침해 특별단속 실시
  • 해양안전팀
  • 승인 2022.06.22 08: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청장 김병로)은 장애인, 여성, 외국인, 어선원 등의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인권 침해 범죄 예방과 근절을 위해 오는 7월 22일까지 특별 단속을 실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특별 단속에서는 △장애인 노동력 착취 목적 유인, 감금, 폭행, 임금 갈취 행위 △선원을 대상으로 한 임금 갈취 △무허가 직업 소개소 및 외국인 선원 알선과 관련된 불법 행위 △여성 승무원 강제 추행 △간부 선원의 폭력 행위 △선원 하선 요구 묵살 등의 인권 침해 행위를 단속한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은 유관 기관과 협업하여 선박 입출항지, 해양 종사자 다수 거주지 등을 대상으로 범죄 첩보 수집을 강화하고, 섬 지역 양식장 및 염전 등의 노동력 착취 방지를 위한 현장 점검을 병행한다.

특히 이번 단속에서는 해수산 종사자들의 하선 및 근로 계약 해지 요구에 대한 업주의 묵살 행위도 자세하게 들여다 볼 계획이다.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수사과장 최경근 총경은 “인권 침해를 받은 피해자와 관련 범죄를 목격한 해수산 종사자들의 적극적인 신고를 당부한다”며 “앞으로 해양 수산 분야의 인권 침해 범죄 예방 및 근절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설명했다.

한편, 중부지방해양경찰청은 지난 2021년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한 인권 침해 범죄에 대한 특별 단속을 벌여 8건 14명을 적발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