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6-24 11:05 (금)
가스공사, Total사와 LNG 트레이딩 업무협약 체결
가스공사, Total사와 LNG 트레이딩 업무협약 체결
  • 해운산업팀
  • 승인 2022.06.20 0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가스공사(사장 채희봉)는 6월 15일 글로벌 종합 에너지 기업인 TotalEnergies사(이하 Total사)와 전략적 장기 협력의 초석 마련을 위한 LNG 트레이딩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Total사의 자회사인 TEGPA(TotalEnergies Gas and Power Asia)가 있는 싱가포르에서 열렸다. 채희봉 가스공사 사장과 토마 모리스(Thomas Maurisse) Total사 수석 부사장 등 양사 관계자가 참석했다.

Total사는 1924년 설립된 프랑스의 다국적 통합 에너지 기업으로, 석유·천연가스·바이오 연료·재생에너지를 생산 및 판매하고 있다.

가스공사와 Total사는 그동안 LNG 장기 도입 및 판매 계약 등을 체결하며 긴밀한 협력 관계를 맺어왔으며, 지난달 대구에서 개최된 세계가스총회(WGC 2022) 기간 동안 대표 간 면담을 통해 이번 협약을 이끌어냈다.

이 자리에서 양사는 △LNG 마케팅 및 선적, △LNG 시장 동향 공유 등 트레이딩 관련 사업 기회 발굴, △에너지 안보 강화를 위한 협력 체계 마련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최근 변동성이 커지는 에너지 시장 상황을 고려해 단기적으로는 LNG 트레이딩 및 전략 다각화를 추진하고 장기적으로는 안정적인 에너지 확보를 목표로 해야 한다는 점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가스공사는 글로벌 에너지 기업인 Total사가 다양한 LNG 구매 마케팅 전략과 위험 관리 기법에 대한 전문 지식을 갖고 있어 향후 잠재적 프로젝트 및 비즈니스 모델 개발로 적극적인 트레이딩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채희봉 사장은 “이번 협약은 양사의 오랜 협력으로 이룬 소중한 결실”이라며, “전략적 파트너십 관계 구축을 통한 트레이딩 역량 강화로 가격 경쟁력 있는 천연가스 도입 및 안정적 수급관리에 주력해 국민 에너지 복지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