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5-24 09:35 (화)
조선해양 영암삼호특화단지, 뿌리산업 지원사업에 선정
조선해양 영암삼호특화단지, 뿌리산업 지원사업에 선정
  • 조선산업팀
  • 승인 2022.05.09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지 전경
단지 전경

 

조선해양산업의 메카 중 하나인 전남 영암삼호특화단지가 정부기 지원하는 뿌리산업특화단지로 지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전남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의 2022년 뿌리산업 특화단지 지원사업에 영암삼호특화단지가 선정됐다.

영암삼호특화단지가 선정됨으로써 뿌리기업이 집적한 특화단지의 근로자 편의시설을 확충하고, 공동혁신 과제를 통해 상생협력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특화단지 지원사업은 이미 지정한 특화단지에 편의시설 등 공동활용시설 구축과 기업 협업을 활성화하는 공동 혁신 활동을 국비로 지원하는 사업이다.

영암삼호특화단지는 대-중소기업 상생협력사업으로 삼호산단 내 열악한 근로자 편의시설을 개선하게 된다. 그동안 근로자가 노후하고 편의시설도 미비한 휴게시설 이용을 꺼리고 작업장에서 휴식을 취하는 사례가 많아 안전사고 위험이 있었다.

편의시설이 확충되면 근로자 복지 증진은 물론, 현장 인력확보에 어려운 조선산업 인력난 해소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주순선 전남도 전략산업국장은 “특화단지 지원사업은 기업 협의체가 중심이 되고 기업의 당면 수요를 반영하는 것이어서 사업 효과가 크다”며 “앞으로도 뿌리산업특화단지의 친환경화, 첨단화 등 고도화를 통해 뿌리산업의 경쟁력을 지속해서 높이겠다”고 말했다. 

뿌리산업 특화단지는 산업통상자원부에서 뿌리기업이 집적한 산업단지 등을 광역지자체의 신청을 받아 지정 고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