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2-05-24 07:25 (화)
해진공, '컨'박스 수급 해결 위해 공급처 다변화
해진공, '컨'박스 수급 해결 위해 공급처 다변화
  • 해운산업팀
  • 승인 2022.01.22 0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해양진흥공사(사장 김양수, 이하 '공사')가 컨테이너 박스의 수급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공급처를 다변화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공사는 21일 국내 ‘컨’박스 제작기술 보유기업 ㈜에이스엔지니어링의 경남 함안공장을 방문하여 국내 및 해외 ‘컨’박스 제작시장의 현황을 점검하고 ‘컨’박스 공급처 다변화에 대한 협력 강화방안을 논의했다고 밝혔다.

글로벌 신조 ‘컨’박스는 대부분인 99%가 중국에서 제작되고 있어 중국발 공급 경색이 발생할 경우 국내 ‘컨’박스 수급에 악 영향을 끼칠 우려가 커지고 있다. 실제 작년에 이어 올해도 ‘컨’박스 수급 불균형이 지속되면서 우리 수출입기업 및 국적선사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이다.

공사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서진시스템이 ㈜에이스엔지니어링과 협업하여 베트남 하이퐁 인근(박장)에 설립중인 ‘컨’박스 공장(1차 단계 연간 40ft 기준 10만대 이상 생산 목표) 진행 현황 및 시제품 등을 확인한 후, “향후 베트남 공장을 통해 신규로 발주 의향이 있는 국적선사들에 대한 공동발주 프로그램 마련, 관련 금융제공 추진 등 다양한 협력방안을 검토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