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03 16:24 (금)
하반기 부산항 공컨테이너 불량률 전년비 크게 개선
하반기 부산항 공컨테이너 불량률 전년비 크게 개선
  • 부산취재팀
  • 승인 2021.11.26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한해 부산항에서 유통되는 공컨테이너의 상태가 올 상반기부터 전년 대비 크게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부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강용석, 이하 부산청)과 부산항만공사(사장 강준석, 이하 BPA)는 지난 11월 8일부터 2주간 농림축산검역본부 영남지역본부 등 관계기관 및 컨테이너 수리업체와 합동으로 2021년 하반기 부산항 공컨테이너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 컨테이너 불량률이 2020년 및 2021년 상반기 대비 지속 개선되었으며, 유해외래생물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부산청과 BPA는 2017년 해외에서 수입된 공컨테이너에서 유해외래생물이 발견된 후 유해외래생물 유입 방지와 불량 컨테이너로 인한 운송기사들의 애로를 해결하고자 ’18년부터 관계기관 합동 실태조사(반기별 1회)를 실시해오고 있다.

이번 조사에서는 부산항에서 반출된 공컨테이너 3만5972개 중 2674개(7.4%)를 표본 조사한 결과 347개(13.0%)가 불량으로 판정됐다. 이는 2020년 하반기, 2021년 상반기 불량률 대비 각각 38.9%p, 0.9%p 감소한 수치로서, BPA는 2021년 부산항 공컨테이너 수급 상황이 2020년 하반기보다 개선되면서, 상태가 양호한 컨테이너가 많이 수입된 것과 선사들이 개선 노력을 기울인 것이 불량률 지속 감소의 주요 원인이라고 설명했다.

부산청과 BPA는 조사 결과를 관련기관 및 선사와 공유하여 선사의 자발적인 공컨테이너 관리 강화를 유도하고, 조사 자료를 누적 관리·분석하여 향후 실태조사 개선 방안 마련에 활용할 계획이다.

부산청 강용석 청장은 “최근 1년간 불량률이 감소하고 있으나, 수급 상황 악화 등으로 인해 불량 컨테이너가 다시 많아질 수 있으므로, 앞으로도 관계기관 및 선사와 협력하여 부산항 반입 공컨테이너 상태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BPA 강준석 사장은 “BPA에서도 공컨테이너 상태 개선에 만전을 기할 것이며, 유해외래생물 또는 불량한 공컨테이너로 인해 부산항 물류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선사 등 관계기관에 협조를 당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