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2-03 16:24 (금)
인천지역 청소년 해양환경교육, 민관이 힘모았다
인천지역 청소년 해양환경교육, 민관이 힘모았다
  • 해양환경팀
  • 승인 2021.10.06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경찰청-포스코건설-인천시교육청 협업

 

해양경찰청은 포스코건설, 인천광역시교육청, 우림복지재단과 함께 청소년 해양환경보전 교육을 추진하였다.

해양경찰청과 포스코건설은‘기름오염으로 인한 해양오염 예방’, ‘해양쓰레기 줄이기로 실현하는 탄소중립’을 주제로 해양환경보전 교육영상 2편을 제작하였으며, 인천광역시교육청 소속 교사 6명과 함께 교육영상 내용을 기반으로 초등학생 및 중학생 교육 과정에 맞는 교재를 작성하였다.
 
이와 관련, 지난 5일 인천소래초등학교에서 해양환경보전 교육영상과 교재를 활용한 첫 수업이 실시되었다.

이날 수업에 참여한 학생들은 교육영상을 시청하고, 기름오염과 해양쓰레기로 인한 해양오염의 심각성과 기후변화위기에 대해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플라스틱 페트병을 대체할 수 있는 오호물병 만들기를 통해, 푸른 바다, 푸른 지구를 지키기 위한 실천 활동도 참여하였다.

수업에 참여한 한지우 학생은“우리 집 바로 앞에 있는 소중한 바다를 지키기 위해 앞으로 해양쓰레기를 줄이고 자원순환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수업에 참여한 문준영 교사는“이번에 제작된 교육영상이 교육현장에 폭넓게 적용되어 학생들이 바다에 대해 바로 알고, 바다를 지키기 위한 지속적인 관심을 가질 수 있는 시작이 되기를 바란다.”며 수업사례 나눔 소감을 밝혔다.

해양경찰청 관계자는 “미래세대인 청소년들을 위한 해양환경보전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올바른 해양환경 인식을 함양하겠다.”고 말했다.

이번에 제작된 영상과 교재는 해양경찰청 누리집(www.kcg.go.kr)에서 내려 받을 수 있으며, 향후 전국 초등학교와 중학교에서 해양환경보전 수업 시 활용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