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 2021-11-27 05:31 (토)
"바다에서 건강 찾는다"…해수부-태안군, '해양치유 체험 프로그램' 제공
"바다에서 건강 찾는다"…해수부-태안군, '해양치유 체험 프로그램' 제공
  • 해양환경팀
  • 승인 2021.10.05 0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수산부 제공)


해양수산부는 태안군과 함께 의료진, 소방인, 해수욕장 방역 인력, 장기승선 선원 등을 비롯해 태안군 지역주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10월 9일~11월 12일 '2021 해양치유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해양치유 체험 기회와 해양치유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해양치유 협력 지자체인 전라남도 완도군에서 총 12회차에 걸쳐 진행됐으며, 만족도 조사결과 236명의 참가자 중 88.3%가 매우 만족한다고 응답하는 등 참가자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올해 해양치유 체험 프로그램은 두 가지 유형으로 나뉘어 진행된다. 충청남도 태안군의 청포대 해수욕장 일원에서는 숙박형(1박2일 또는 2박3일)이, 몽산포 해수욕장에서는 체험형이 진행된다. 특히 회차별로 20∼30명 내외의 소규모 인원으로 한정하고, 야외 프로그램 위주로 진행할 예정이다.

숙박형은 총 8회차에 걸쳐 코로나19 방역 현장에서 수고하는 의료인 및 소방관, 해수욕장 방역 인력 등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해변요가, 바다명상 등 스트레스와 우울감을 해소할 수 있는 해양치유 프로그램 위주로 운영될 예정이다. 해수부는 매 회차마다 별도로 참가자를 모집해 구체적인 일정 등을 안내할 계획이다.

체험형의 경우 매주 토요일(10월 중) 지역주민 및 관광객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해양 노르딕 워킹, 해변필라테스, 해양호흡 체조 등 신체 건강 증진을 위주로 하는 프로그램 중 참가자가 선택해 참여할 수 있다. 또 모든 참가자에게는 피트(머드) 온열팩, 솔트스크럽 등 해양치유제품을 체험할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체험형 프로그램은 지역민, 관광객 등 해양치유에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해양수산부 및 태안군청 누리집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이철조 해수부 해양정책관은 "코로나19 방역 관계자의 노고에 대한 감사를 전하고,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국민들을 위로하고자 이번 해양치유 체험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참가하는 모든 분들이 이번 기회에 바다를 통해 충분한 휴식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